홈 > 유머/이슈 > 유머/이슈
유머/이슈

펌) 얼떨결에 실수로 탄생한 핵꿀맛 음식6가지

1 보보7 0 42 0 0

1. 대패삼겹살


2013년에 백종원씨가 힐링캠프에서 본인이 대패삼겹살을 개발했다고 말을했었죠 

고기를 직접 썰기위해 기계를 사러갔다가 

실수로 햄써는 기계를 사버려서 얇게 썰어진 삼겹살을 본 사람이 

이게 무슨 삼겹살이냐 꼭 대팻밥 같다 고 해서 대패 삼겹살로 이름을 지었다는... 

 

2. 와플


1970년대 영국의 한 식당 요리사는 팬케이크를 굽다가 실수로 겉면에 

홈을 만들었는데 그순간 요리사는 팬케이크에 홈이 있다면 시럽과 버터가 

옆으로 흐르는 것을 방지 할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하네요 

사실 와플의 탄생 비화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설이 있는데 이는 그중에 하나래요

 

3. 브라우니


미국에서 초콜릿 케이크를 구우려던 한 여자가 실수로 베이킹파우더를 넣지 않아서 탄생했대요 

버리기에 아까워 사람들에게 나눠줬는데 모두 촉촉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좋아했다고 하네요

 

5. 초코칩쿠키 


 

1930년대 미국의 한 고속도로 휴게소 직원 루크웨이크필드는 초콜릿 쿠키반죽을 준비하지 못하는 실수를 저질렀는데

일반 밀가루 반죽에 초콜릿칩을 넣었더니 초콜릿이 녹으면서 초콜릿반죽처럼 갈색으로 변할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이래요 

하지만 루크의 예상과 달리 초콜릿이 그대로 박힌 쿠키가 완성됬는데 이게 바로 초코칩 쿠키라네요! 

 

5. 쫄면 


 

1970년대 인천의 한 제면공장 직원이 면을 뽑아내는 사출기 구멍을 잘못맞추는 바람에 탄생 됬어요. 

당시 이 실수 때문에 기존 냉면에 들어가는 면발보다 훨씬 굵은 면발이 나왔는데

버리기 아까웠던 공장 측은 면을 근처 분식집에 기증했대요 

이곳에서 고추장 양념에 비벼서 팔던 것이 쫄면에 유래라고 합니다~ 

 

6. 가나슈 


부드럽고 촉촉한 초콜릿 크림인 가나슈는 19세기 과자 제조공장에서 일하던 한 수습생의 실수로 만들어졌는데 

수습생은 판형 초콜릿의 재료가 든 냄비 안에 끓는 우유를 쏟는 대형 실수를 저질렀어요 

직후에는 상사에게 혼났지만 이후 수습생 덕분에 한결 더 부드러운 초콜릿인 가나슈를 완성할수 있었다네요!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